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9.07.18 [02:01]
문화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문화 >
노동이 만든 세상의 변화 전시 눈길
국회 '노동이 하다' 전..문희상 국회의장
 
김철관
▲ 이용득 의원과 김주영 위원장     © 김철관


노동이 만든 세상의 변화를 이야기한 국회 노동역사전시회가 눈길을 끈다.

 

그동안 대부분의 노동전시가 투쟁하는 노동의 역사'위주였다면, 이번 전시는 패러다임을 바꿔 삶을 바꾸는 노동을 표현했다.

 

4일 오전 10시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2층 로비(갤러리)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용득 의원과 한국노동조합총연맹(위원장 김주영)이 공동 주최한 노동이 하다노동역사전시가 시작됐다. 이번 국회 전시는 4일부터 7일까지 열린다. 또한 오는 9일부터 24일까지는 서울 청계천 광교 갤러리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날 오프닝행사에서 인사말을 한 김주영 한국노총위원장은 올해는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자, 국제노동기구(ILO) 창립 100주년을 맞이한 역사적으로 뜻깊은 해이다, 민의의 전당인 국회와 청계천에서 노동역사전시회를 열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우리 대한민국은 지난 100, 일제강점기와 전쟁의 폐해를 딛고 기적과 같은 성장을 이뤄냈다, 그 공은 오로지 노동자에게 돌아가야 한다고 밝혔다.

 

▲ 전시물     © 김철관

 

김 위원장은 외화벌이에 앞장섰던 파독 광부와 간호사를 비롯해 청계천 다락방의 열악한 환경 속에서 급여 100원을 받으며 일했던 15세 여성노동자 이름까지, 선배 노동자들의 삶 속에서 대한민국 100년의 역사가 이어져 왔다지금 행사를 하고 있는 국회를 비롯해 대한민국 모든 건물은 노동자들 손에 의해 만들어졌으며, 지금 이 시간에도 노동자들은 보이거나 보이지 않는 곳에서 노동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이처럼 노동의 역사는 활자화된 책이 아닌 삶의 현장에서 기록되어 진다노동의 역사는 희생과 헌신의 역사라고 강조했다.

 

이용득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늘 나는 노동이 경제라고 이렇게 얘기는 하는데, 그것을 대한민국에서 인정해주는 경우가 별로 없는 것 같다경제 그러면 기업인만을 생각하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 개막식     © 김철관

 

 

이어 노동현장에서 경제활동을 하는 많은 노동자들에 대한 인식이 제대로 되어 있어야 한다, 잘못된 인식이 있다면 남의 탓 만할 것이 아니다, 노동자 스스로도 투쟁사나 노동사 중심으로 그동안 많은 활동이 이루어지다보니 그런 잘못된 인식을 한 것 같다이번 전시를 통해 노동이 경제라는 인식 전환의계기가 돼야 한다, 대한민국의 경이로운 눈부신 발전을 이룬 게 기업인과 더불어 노동자들의 몫이다고 강조했다.

 

축사를 한 문희상 국회의장은 프랑스의 대문호 빅토르 위고는 노동은 생명이며 사상이며 광명이라고 했다노동자들의 땀과 노력이, 보다 행복한 나라로 나가는 길을 닦아 왔다고 말했다.

 

이어 문 의장은 노동자들의 다양한 움직임이 이사회의 변화와 발전을 촉진하는 하고 있다지금 우리가 만들려고 하는 나라다운 나라는 노동의 가치를 인정받고 노동자가 마땅히 누려야할 권리가 보장될 때 실현될 수 있을 것이라고 피력했다.

 

▲ 이용득 의원과 김주영 위원장     © 김철관

 

설훈 (최고위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전시회를 보면 대한민국, 한반도를 지켜낸 것이 결국 노동이었구나 하는 생각을 하게 된다노동운동가, 노동자들의 희생이 없었더라면 불가능했을 것이다, 이런 인식들을 새롭게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많은 분들이 보고 새로운 인식을 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동철 바른미래당 의원은 정말 귀한 전시회를 만들어주신 것 같다, 이 자리에서 노동의 소중함, 노동의 신성함을 비롯해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기까지 노동의 역할에 대해서 알게 하는 좋은 전시회라며 국민들이 이런 전시회를 통해 노동의 신성함을 깨닫는 그런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고 피력했다.

 

이어 임서정 노동부차관도 우리의 삶은 항상 노동과 함께 하고 있다일하시는 모든 분들이 노동 중심으로 연결돼 있다. 수많은 노동자 분들이 오랜 기간 각자의 분야에서 헌신하고 노력해준 결과, 짧은 시간동안 경제발전과 민주화를 이루었다고 말했다.

 

진성준 서울시정무부시장은 오늘의 대한민국은 몇몇 사람들이 만든 것이 아니라며 전시회를 통해 노동이 이끌어낸 사회발전에 대해 다시금 생각하게 한다고 전했다.

 

오프닝행사에는 문희상 국회의장, 더불어민주당 설훈 의원(최고위원), 노웅래 의원, 김영주 의원, 이인영 의원, 이종걸 의원, 원혜영 의원, 송옥주 의원, 이수진 최고위원, 바른미래당 김동철 의원 등이 참석했다. 진성준 서울시정무부시장, 임서정 노동부차관, 이정식 노사발전재단 사무총장, 김동만 한국산업인력공단 이사장, 이수호 전태일재단 이사장과 허건 금융노조위원장, 유근중 자동차노련위원장 등 한국노총 산별노조위원장들이 총출동했다.

 

이번 노동이 하다전은 노동이 만든 세상의 변화를 얘기하고 있다. ‘투쟁만 하는 노동의 이미지에서 나와 가까우 노동, 나의 삶을 바꾸는 노동이라는 새로운 가치를 부여한 전시라는 점이 특징이다.

▲ 개막식     © 김철관

 

 

전시회는 1·2-한국노총·노동운동 역사 3-민주주의와 노동 4-노동 통일과 만나다 5-국제연대, 세계노동과 함께 서다 6-노동의 미완의 과제 비정규직 7-안전하게 더 안전하게 8-노동으로 본 경제성장 9-노동이 바꾼 국민의 삶 10-여성노동 노동을 새로 쓰다 등의 주제로 구성됐다.


기사입력: 2019/03/05 [12:27]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노동] 공공연맹 "임금피크제 폐기-직무급제 추진 중단" 촉구 김철관 2019/07/12/
[노동] "기재부, 성과연봉제에서 이제 직무급제 추진이라니" 김철관 2019/07/12/
[노동] 노동-산업 전문지 <참여와혁신> 창간 15주년 김철관 2019/07/12/
[노동] 90년 노동운동 함께 한 선배의 죽음, 너무 안타깝다 김철관 2019/07/06/
[노동] 코레일테크 하청 차량정비 노동자 9일째 파업 이어져 이유현 2019/07/04/
[노동] "집배원 과로사 없애려면, 인력충원 불가피" 김철관 2019/07/04/
[노동] 위탁택배노조 "우정노동자 파업지지" 선언 김철관 2019/07/04/
[노동] 6만 여 동맹파업 "비정규직 없는 세상, 문을 열자" 김철관 2019/07/04/
[노동] 공공연맹 "임금피크제-직무급제 반대" 하반기 투쟁선포 김철관 2019/06/29/
[노동] 집배원 연이은 과로사, 정부는 그동안 뭐했나? 김철관 2019/06/23/
[노동] 노동존중 표방, 민노총 위원장 구속맞나? 김철관 2019/06/24/
[노동] 집배원 노동자 과로사 방지, 인력충원 해야 김철관 2019/06/15/
[노동] "집배노동자 과로사 그만...인력충원하라" 김철관 2019/06/09/
[노동] 서울교통공사 '인권경영' 선포 김철관 2019/05/31/
[노동] "노동조합간부는 봉준호 감독 '창의력' 본 받아야" 김철관 2019/05/28/
[노동] 이용득 "90% 미조직 노동자 대변 노동회의소 설립" 강조 김철관 2019/05/10/
[노동] 정부는 실효성 없는 임금피크제 고집말라 김철관 2019/05/03/
[노동] 박원순 시장 "전태일기념관, 전태일-조영래-문익환 이름 만나는 곳" 김철관 2019/04/30/
[노동] 손학규 "중도화합의 노총의 길이 대한민국 번영의 길" 김철관 2019/05/02/
[노동] 백기완 소장 "돈이 주인되는 세상 끝내야" 김철관 2019/04/30/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