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8.12.13 [08:02]
경제·IT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경제·IT >
연일 보수언론 비판속 진행된 '이석기 전의원' 불교인권상 시상식
28회 불교인권위원회 기념식 및 24회 불교인권상 시상식
 
김철관
▲ 불교인권위원회 공동대표인 진관 스님이 이석기 전의원의 누나인 이경진씨에게 24회 불교인권상을 시상하고 있다.     © 김철관


연일 보수언론들의 비판이 어어 지고 있는 가운데내란음모혐의로 구속 중인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의원이 20일 24회 불교인권상을 받았다.

  

20일 오후 4시 불교인권위원회(공동대표 진관지원 스님주최로 창립 28주년기념식 및 제 24회 불교인권상’ 시상식이 서울 조계사 관음전에서 개최됐다.

 

이날 불교인권위원회 공동대표인 진관 스님이 내란음모 혐의로 구속 중인 이석기 전통합진보당 의원을 대신해 누나인 이경진 씨에게 상과 상금을 건넸다이어 구속 중인 이석기 전의원을 대신해 이경진 씨가 수상소감을 낭독했다.

 

수상소감을 통해 "차별로 인한 상처가 치유되고 위로받는 사람 중심의 세상을 많은 이들이 꿈꾸고 있다"며 "이번 불교인권상은 저 개인에게 주는 상이 아니라 분단에 의해 억압받거나 촛불로 열린 새로운 세상에서도 여전히 고통 받고 있는 사람들 모두에게 주는 격려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장에는 이석기 의원 구명위원회 소속 지지자들이 이석기 의원님의 올해의 불교인권상 수상을 축하드린다’, ‘불교인권상 수상 이석기 의원님 보고 싶어요등의 팻말을 선보이기도 했다.

 

불교인권위원회 불교인권상 삼사위원회는 선정이유에 대해 24회 인권상수상자로 이석기 통합진보당 전 국회의원을 선정하는데 있어찬반양론의 다양한 논의가 진행됐다며 민족의 통일이라는 시대적 대원칙을 높이 받들고부처님을 살해하려 했던 데바닷타(Devadatta)’에게도 성불의 길을 열어주는 대승보살도의 실천이라는데 합의했다고 밝혔다.

 

지난 11일 부산 반야선원에서 심사위원회의를 열었고심사위원장에 정각 스님(부산인권센터 상임대표)을 비롯해 진관지원운붕도관자인승찬 스님 등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이날 이들은 “4.27판문점선언과 9.19 선언의 정신을 담고일체중생을 섭수(攝受)하는 대승보살의 자비행을 실천한다는 입장을 담아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 의원을 선정 발표했다이에 연일 보수언론들의 비판이 이어지기도 했다.

 

불교인권위원회 창립 28돌을 맞아 20일 북측 조선불교도연맹 중앙위원회(위원장 강수린)가 축하전문을 보내왔다.

 

축하 전문을 통해 불교인권위원회가 어려운 속에서도 변함없이 일본군위안부들의 아픔을 덜어주기 위한 나눔의 집 운영비전향 장기수 송환미군에게 학살된 김효순심미선 학생추모제국가보안법 철페미군철수강제집단유인 남치된 북녘여성공민들의송환 등 여러 가지 인권운동을 꾸준히 벌려왔다특히 역사적인 판문점선언과 9월 평양공동선언 지지 이행을 위한 활동에 매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창립 28돌을 맞이하고 있는 불교인권위원회 위원장 진관 스님을 비롯한 모든 관계 분들에게 진심으로 축하의 인사를 보낸다고 밝혔다.

▲ 20일 오후 24회 불교인권상 시상식이 당초 조계사 대웅전에서 열리기로 했으나 보수언론의 비판이 이어지자 관음전으로 옮겨 진행됐다.     ©

 


기사입력: 2018/11/21 [11:45]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인권] 연일 보수언론 비판속 진행된 '이석기 전의원' 불교인권상 시상식 김철관 2018/11/21/
[인권] 인권의 절대적 잔여 : 실천철학 벼리 2014/03/12/
[인권] 천만 관객넘은 ‘7번방의 선물’, 흥행 성공요인은? 이영일 2013/03/02/
[인권] 교과부, 학교폭력 원인과 책임을 개인에게 전가하나 이영일 2012/08/15/
[인권] 현병철 인권위원장은 즉각 사퇴하라 김주언 2012/07/25/
[인권] '집시법 개정안' 여야 충돌 일단 봉합…절충 될까? 강인영 2010/06/25/
[인권] 기무사, 누구를 위한 충성, 명예, 헌신인가? 예외석 2010/06/05/
[인권] 난민 쉼터 기금마련 '천사의 노래' 울려퍼져 김철관 2010/06/12/
[인권] 정치권 '사형제도 반대·폐지론' 확산 정영철 2010/03/18/
[인권] '뒷북치는' 인권위, 민감한 사안 결정 또 미루나 김효은 2010/02/25/
[인권] 현병철, '용산' 관련 날치기 폐회 논란…"암담하다" 취재부 2010/01/07/
[인권] '받는 나라'서 '주는 나라'로…하지만 인권은 후퇴 안성용 2009/11/25/
[인권] 여야, 현병철 맹공…"인권위가 좀비기구가 됐다" 김재덕 2009/11/13/
[인권] UN서 단 이틀만에 발가벗겨진 'MB식 인권' 이석주 2009/11/12/
[인권] "MB의 반 인권적 통치행태, 국민들 숨 죽이고 있다" 취재부 2009/11/11/
[인권] 정부의 '천박한 MB식 인권', 국제사회에서 '망신' 취재부 2009/11/11/
[인권] 현병철, '인권상' 놓고 또 논란…"MB 향한 충성행위" 취재부 2009/10/30/
[인권] 국제앰네스티 "한국 이주노동자는 '일회용' 신세" 최인수 2009/10/21/
[인권] 주요 인권단체들이 '대한민국 인권상' 거부한 이유 취재부 2009/10/20/
[인권] 현병철 위원장 독립성 발언에 내홍 커지는 인권위 최인수 2009/10/13/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