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8.12.13 [08:02]
사회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사회 >
민주노총 "탄력근로제 기간 확대 철폐하라"
21일 전국 사업장 13만 명 총파업
 
김철관
▲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총파업 총회를 하고 있는 민주노총 노동자들이다.     © 김철관


민주노총이 전국 14개 곳에서 적폐청산, 사회대개혁, 탄력근로제 기간 확대 철폐 등을 촉구하며 총파업을 단행했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위원장 김명환) 21일 오후 3시부터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1만 여명이 조합원이 참석한 가운데, 탄력근로제 기간 확대 철폐, ILO핵심 협약비준, 노동법 전면 개정, 제대로 된 정규직 전환, 국민연금 개혁, 광주형 일자리 저지, 노조 할 권리 쟁취 등을 촉구했다.

 

대회사를 한 김명환 민주노총위원장은 청와대와 여당은 민주노총을 적대하는 발언을 쏟아내고 있다문재인 정부의 노동정책이 후퇴하고 있다면서 장시간 노동을 합법화하려는 탄력근로제 기간 확대를 막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보수언론은 노조혐오, 가짜뉴스를 찍어대고, 청와대와 여당은 민주노총을 적대하는 발언을 쏟아내고 있다""소득주도성장은 표류하고 문재인 정부의 개혁에는 빨간불이 켜졌다"고 지적했다.

 

▲ 총파업 결의대회     ©

 

총파업 결의문에서 "정부와 국회가 노동착취·규제 완화 개악을 밀어붙일 경우 제3의 총파업을 하겠다“121일 전국 민중대회 총력 집결을 비롯해 사회 대개혁 투쟁의 선봉에 설 것"이라고 밝혔다.

 

민주노총 총파업 전국 참가 조합원은 금속노조 12만 명, 공공운수노조 1만 명 등 총 13만 명으로 추산된다.

 

이날 여의도 본 대회에 앞서 같은 장소에서 보건의료노조 총파업·총력투쟁 결의대회에서는 보건의료인력법 제정 의료민영화법 폐기 노동특례 폐기 비정규직 정규직화 등을 촉구했다.


기사입력: 2018/11/22 [21:28]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노동] 민주당 서울시당 노동위, 10만 당원 시대 선포 김철관 2018/12/07/
[노동] 민주노총 "탄력근로제 기간 확대 철폐하라" 김철관 2018/11/22/
[노동] "공공부문 노조, 정책역량 키워야" 김철관 2018/11/20/
[노동] 한국노총 "멈춰라, 노동개악" 김철관 2018/11/18/
[노동] 민주노총, 탄력근로제 반대 강조 김철관 2018/11/10/
[노동] 서울지역 노사민정 체육대회 성황 김철관 2018/10/16/
[노동] "노정 대화 거부, 김동연 장관 퇴진하라" 김철관 2018/10/12/
[노동] 공무원노조 3단체 "성과주의 폐기-노동3권 보장"촉구 김철관 2018/10/02/
[노동] "朴 대표적 노동적페 '임금피크제', 폐지가 답이다" 김철관 2018/08/27/
[노동] 몽골 울란바토르노총 방한, 서울노총과 간담회 김철관 2018/08/18/
[노동] 노사민정 관계자 총출동한 환경미화원 노동자 축제 김철관 2018/08/09/
[노동] 공공연맹 임원 워크숍, 임금피크제 폐지 강조 김철관 2018/07/25/
[노동] 이용득 의원, 노동계 후배들과 삼계탕 오찬 김철관 2018/07/18/
[노동] 한국노총, 최저임금 15.3% 인상 주장했지만 역부족 김철관 2018/07/14/
[노동] 이용득 "당 혁신해야, 지방선거 승리는 반사이익" 김철관 2018/07/10/
[노동] "시간만 끄는 인사혁신처장은 나가라!" 김철관 2018/07/06/
[노동] "최저임금법 개악 폐기- 비정규직 철폐" 촉구 김철관 2018/06/30/
[노동] 한국노총, 사회적 대화 복귀 선언 김철관 2018/06/28/
[노동] "최임법 국무회의 의결, 노동자 분노, 보여줄 때" 김철관 2018/06/05/
[노동] 상공회의소 인력개발단노조, 단장 퇴진 요구 경고파업 김철관 2018/06/06/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