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8.10.23 [05:01]
사회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사회 >
5.18민중항쟁 계승대회, 7000여명 참여
38주년 5.18민주항쟁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민중대회가 금남로에서 열려
 
김철관
▲ 38주년 5.18민중항쟁 계승대회     © 박민숙


오월 학살 진짜주범 미국을 반대하고, 한반도의 자주적 통일을 실현하자.”
 
38주년 5.18민주항쟁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민중대회가 19일 오후 3시 민주노총 광주지역본부, 광주진보연대 등 사회노동단체 주최로 광주광역시 금남로 특설무대에서 열렸다.
 
대회에는 7000여명이 참여했고 참가자들은 오월학살 진짜주범 미국반대 한반도 자주통일 실현 노동적폐 완전 청산 민중 직접정치 쟁취 등을 주장했다.
 
특히 참가자들은 불어라 평화의 바람, 평화협정 체결 보와라 오월의 진실, 미국반대 등의 손팻말을 들었다.
 
대회사를 한 김명환 민주노총위원장은 광주의 항쟁정신은 마침내 촛불로 부활해 박근혜 퇴진 등 꺼져가는 이 땅의 운명을 되살렸다고 밝혔다. 이어 박행덕 민중공동행동 공동대표는 “5·18 학살의 진실, 통합진보당 해산의 진실, 수많은 진실 뒤에 바로 미국이 있다고 꼬집었다.
 
한상균 전 민주노총 위원장 모친 임선복 씨, ‘내란음모사건으로 구속된 이석기 전 의원의 누나 이경진 씨도 마이크를 잡았다.
 
한상균 전 민주노총 위원장의 모친 임선복 씨는 편지글을 통해 석방투쟁에 힘을 보태준 노동자, 민중들에게 고마움 전한다이 땅에 구속된 수많은 양심수들이 하루속히 가족의 품으로 돌아와야 한다고 말했다.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 의원의 누나 이경진 씨 동생이 의원회관에 첫 출근할 때 20대 운동권의 심정으로 의정활동을 하겠다고 했다석기야, 내 동생아, 조금만 기다려라고 눈물로 석방을 호소했다.
 

▲ 38주년 5.18민주항쟁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민중대회     © 박민숙




집회에 참가한 박민숙 보건의료노조 부위원장은 “40년 가까운 세월이 흘렀지만 5.18은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라며 광주 영령 앞에 부끄럽지 않기 위해 아직 할 일이 많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5월 광주에 큰 빚을 지고 있다, 그렇게 금남로의 횃불은 87년 민주 항쟁의 장엄한 불꽃이 됐고, 그로부터 30년 후에는 독재정권 퇴진을 위해 1700만 촛불이 타올랐다, 이 땅의 민주주의가 다시는 국가 권력의 총칼에 피 흘리지 않도록 5월 광주의 정신을 받들겠다, 철저한 진상 규명과 책임자 처벌만이 이 아픈 역사를 되풀이 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전국노동자노래패, 춤패 등의 공연도 펼쳐졌다. 대회를 마친 7000여명의 참가자들은 금남로 일대를 행진하며, 모든 집회 일정을 마무리했다.
 
한편 제38주년 5·18광주민주화운동 기념일을 앞둔 지난 17일 저녁 광주 금남로 5·18민중항쟁 전야제에서는 당시 영상을 토대로 19805월 상황이 재연됐고, 18일 오전 광주 망월동 국립묘지에서는 5.18민중항쟁 38주년 기념식이 열렸다.


기사입력: 2018/05/20 [15:38]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민주화] 장준하100년위원회, 장준하 삶 다룬 콘서트 개최 임순혜 2018/08/15/
[민주화] 탄생 100년 '장준하100년위원회' 발족 김철관 2018/08/06/
[민주화] 故 박정기 전 유가협회장 영면 김철관 2018/07/29/
[민주화] '어둠은 빛을 이길 수 없다' 촛불백서 뭘 담았나 김철관 2018/06/22/
[민주화] 6.10 항쟁 31주년기념식.., 문 대통령 기념사, 행안부 장관 대독 김철관 2018/06/10/
[민주화] "아버지 명예 훼손" 택시운전사 김사복씨 아들, 지만원 고소 조시영 2018/05/31/
[민주화] 5.18민중항쟁 계승대회, 7000여명 참여 김철관 2018/05/20/
[민주화] "3만 여명 제주 4.3학살, 미국 사과하라" 김철관 2018/04/08/
[민주화] 에버트 재단 촛불시민 '인권상' 선정이유 뭘까? 김철관 2017/10/17/
[민주화] 참여연대 안진걸, 서울시 사회적 대화 소개 눈길 김철관 2017/09/08/
[민주화] 안진걸, 도로교통법 혐의로 검찰 대법 상고 김철관 2017/09/03/
[민주화] '구국의 강철대오', 전대협 30주년 김철관 2017/08/20/
[민주화] 민중총궐기대회 참가가 '도로방해죄' 김철관 2017/08/12/
[민주화] 6월항쟁 30주년, 한국의 민주주의 어디로 가야하나 김철관 2017/06/09/
[민주화] 1987년 6월항쟁 30주년, 2017 촛불혁명 진단 김철관 2017/06/08/
[민주화] 문재인 대통령 "5.18정신 헌법 전문에 담겠다" 김철관 2017/05/19/
[민주화] "서영훈, 한평생 시민사회 위해 헌신한 별이 지다" 이영일 2017/02/04/
[민주화] 전두환 군사독재, 조작 학림사건 진원지 학림다방 김철관 2017/01/28/
[민주화] 위대한 명작, <임을 위한 행진곡>의 수난 정문순 2016/05/23/
[민주화] 고 신영복 선생, 삶의 철학 잊지못합니다 김철관 2016/01/17/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