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8.06.26 [02:02]
문화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문화 >
김철관 인기협회장 "내레이션이 중요한 시대, 필독서"
10일 박형욱-김석환 <내레이션의 힘> 출간 북 콘서트 축사
 
이유현

 

▲ 김철관 회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


김철관 한국인터넷기자협회장이 성우 박형욱-김석환 씨가 펴낸 <내레이션의 힘> 출간기념 북 콘서트에 참석해 축하 인사를 했다.
 
김 회장은 10일 오후 서울 홍대입구 북스리브로 홍대점에서 말하기의 예술, 내레이션의 모든 것 <내레이션의 힘>(20183, 예문아카이브) 출간 기념 북 콘서트에 참석해 축사를 했다.
 
마이크를 잡은 김 회장은 성우들이 말을 잘하니 글로 쓴 사람이라서 말을 잘하기가 좀 어색하다“<내레이션의 힘>을 두 번 정도 읽었다, 읽으면서 내레이션이라는 것을 많이 알게 됐고, 스피치보다 내레이션이 중요하다는 것을 깨달았다고 말했다.
 
이날 최고참 성우 김종성씨도 참석해 축하했고, 성우 최수민, 배한성, 성병숙, 이연희, 유호한 등도 축사를 통해 책 출판을 축하했다.
 

▲ 좌로부터 성우 배한성, 최수민, 성병숙, 이연희 성우협회장이다.     ©


김 회장은 배우 차태현의 모친인 성우 최수민 씨, 이름 만들어도 알 수 있는 50여년의 경력 성우 배한성 씨, 성우의 외연을 넓힌 선구자이며 멀티플레이어인 성우 겸 배우 성병숙 씨, 이연희 ()한국성우협회 이사장과 만나 인사를 나누기도 했다.
 
특히 김 회장은 성우 배한성, 성우 겸 배우 성병숙, KBS아나운서 윤지영 등과 함께 책 <내레이션의 힘>에 추천사를 쓰기도 했다.
 
모든 공적인 말하기는 제대로 읽는 것에서부터 시작한다는 저자들의 인식에 전적으로 공감한다. 이들이 말하는 내레이션은 단순히 잘 읽고 잘 말하는 방법에만 그치지 않는다. 이 책은 어떻게 읽고 표현할 곳인가를 넘어 세상과 어떻게 소통할 것인가하는 화두까지 던지고 있다.” -김철관 한국인터넷기자협 회장-
 

▲ 우측에 김철관 한국인터넷기자협회장이 앉아 있다.     ©


<내레이션의 힘>은 제대로 읽고 품어 표현하는 말하기의 기술을 내레이션으로 정의했고, 이제 스피치의 시대가 아니라 내레이션의 시대라고 강조한 책이다. <내레이션의 힘> 출간기념 북 콘서트에는 성우, 지인, 동료 등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저자 박형욱은 KBS 24기 공채 성우이고, 2013KBS 성우연기대상 최우수상과 2015년 한국방송대상 성우·내레이션상을 수상했다. 김석환은 KBS 32기 공채 성우이고, 2015년 한국PD대상 성우·내레이션상을 수상했다. 저자인 성우 박형욱·김석환은 ()한국인터넷기자협회 홍보대사이기도 하다.

▲ 출간기념 북 콘서트 포스터     ©


  


기사입력: 2018/05/13 [01:16]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방송문화] "행동의 소리가 말의 소리보다 크다" 김철관 2018/05/13/
[방송문화] 성우 박형욱 "힘들게 쓴 책, 나라도 사랑할 것" 김철관 2018/05/13/
[방송문화] 김철관 인기협회장 "내레이션이 중요한 시대, 필독서" 이유현 2018/05/13/
[방송문화] '내레이션의 힘' 북콘서트 "읽고, 품고, 표현하라" 김철관 2018/05/11/
[방송문화] 유호한 KBS성우극회장 "내레이션의 힘', SNS로 보여달라" 김철관 2018/05/13/
[방송문화] 배우 차태현의 모친, 성우 최수민의 멋진 축사 김철관 2018/05/13/
[방송문화] "말의 힘! 스피치가 아니라 내레이션입니다." 김철관 2018/04/05/
[방송문화] 박수홍 "문재인 대통령, 권위적이지 않았다" 김철관 2018/03/10/
[방송문화] 대만 연예지 <나인스타즈>, K-POP 스타 누굴 담았나 김철관 2018/02/11/
[방송문화] 6월항쟁에서 촛불혁명으로 방송민주화 30년 담았다 김철관 2018/01/30/
[방송문화] 류지열 "약자 짓밟고 기고만장했던 자들, 고발해야 한다" 김철관 2018/01/27/
[방송문화] 추혜선 의원 "노사 대립 YTN정상화 빨리됐으면" 김철관 2018/01/27/
[방송문화] 김두관 의원 "언론이 바로서야 대한민국이 바로선다" 김철관 2018/01/27/
[방송문화] 기동민 의원 "원칙과 명문으로 밀어붙일 사회 아냐" 김철관 2018/01/27/
[방송문화] 고삼석 방통위 상임위원 "공영방송 국민신뢰 보여줄 때" 김철관 2018/01/27/
[방송문화] 문재인 대통령, PD연합회장 취임 및 30년사 출판 축하 김철관 2018/01/27/
[방송문화] 김철관 인기협회장, PD연합회장 취임 축하 이유현 2018/01/26/
[방송문화] “방송인으로 역할을 못해 혹독한 반성의 시간가졌다" 김철관 2018/01/26/
[방송문화] 인기협 대중문화상 선정 이승환, 페이스북 축하 쇄도 김철관 2017/10/21/
[방송문화] 월간 연예화보 '나인스타즈' 대만 진출 김철관 2017/06/12/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