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8.06.23 [01:02]
미디어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미디어 >
방송인 정봉주 "MBC최승호 사장, 방송 제자리 찾기하고 있다"
서영진 서울시의원 출판기념회 축사
 
김철관
▲ 방송인 정봉주 전의원     ©


방송인 정봉주 전의원이 한 서울시의원 출판기념식 축사를 통해 “지난 보수정권 9년 동안 국민들이 고생이 많았다”며 “현재 모든 것이 원점으로, 제자리로 돌아가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다.

 

 방송인 이봉주 전의원은 12일 오후 5시 30분 서울 성북구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 대강당에서 열린 서영진(노원구 서울시의원) 서울시의회 교통위원장의 <사람, 집 그리고 길> 출판기념식에 와 축사를 했다.

 

 먼저 정 전의원은 “지난 보수정권 9년 동안 시민들이, 서민들이 고생을 많이 했다”며 “모든 것이 원점으로 제자리로 돌아가고 있다, 검찰과 국정원이 제자리로 가고 있고, MBC 최승호 사장이 임명돼 제자리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겨울동안 1700만 국민들이 촛불을 들었기에 문재인 대통령이 탄생했다”며 “국민들의 권리를 되찾을 수 있는 그런 사회가 오고 있다”고 피력했다.

 

 그는 “이렇게 좋은 사회가 만들어질 수 있도록 보이지 않는 곳에서 혹은 보이는 곳에서 열심히 일했던 국민들과 정치인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생각한다”며 “정치인은 마음에 분노를 삭하지 않으면 안 된다, 정치 입장이 다르다고 해도 포용과 사랑할 줄 아는 마음으로 정치를 해야 오래 간다”고 말했다.

 

정봉주 전의원은 “보수와 진보를 연결하는 길을 만들어 줄 것을 희망하겠다, 좌와 우를 연결하는 길이 되어 주라고 희망하겠다”며 “지금 꽁꽁 얼어붙은 남과 북을 관통하는 길을 만들어주라고 정치인들에게 부탁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이런 일에 관심을 가지면 본인이 꿈꾸던 꿈꾸지 않던 더 큰 정치, 더 큰 일꾼, 더 큰 미래가 올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우리 국민을 하나로 통합시키는 길, 우리 국민을 하나로 만드는 길에 모두가 함께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출판기념식을 한 서영진 서울시의원에 대해 “서 의원은 지난 20년 동안 같은 당인 민주당으로부터도 많은 지지를 받았지만, 상대 당으로부터도 존경을 받고 인정을 받은 정치를 해왔다”며 “지난 20년 동안을 지켜보았지만 정치인으로서 앞과 뒤, 겉과 속이 똑같았다”고 추겨 세웠다.


기사입력: 2017/12/14 [22:45]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방송개혁] 김철관 인기협회장, 방통위원장에게 '초심' 강조 이유현 2018/06/22/
[방송개혁] "공영방송, 권력에 독립된 언론으로 자리잡아야" 김철관 2018/05/13/
[방송개혁] 권력에 의한 언론장악? 촛불민심 잊었나 김철관 2018/05/09/
[방송개혁] "국회는 방송법 개정 논의 멈춰라" 김철관 2018/05/07/
[방송개혁] "양승동 사장 후보, 촛불정신과 파업정신 잊지 말아야" 김철관 2018/02/27/
[방송개혁] 사회원로 및 각계대표 "최남수 YTN사장 사퇴하라" 김철관 2018/01/24/
[방송개혁] "돌아왔다 마봉춘(MBC) 고봉순(KBS) 환영" 김철관 2018/01/23/
[방송개혁] "KBS 파업 중단 결의안 채택한 '방통위' 규탄한다" 김철관 2018/01/06/
[방송개혁] 정우성 "공영성 지키는 사람 KBS 사장돼야" 김철관 2018/01/07/
[방송개혁] 방송인 정봉주 "MBC최승호 사장, 방송 제자리 찾기하고 있다" 김철관 2017/12/14/
[방송개혁] '복막암 투병' 이용마 기자 "늦기 전에 마지막 도전할 것" 김수정 2017/12/02/
[방송개혁] "친일 독재옹호 전력, 이인호 KBS이사장 사퇴하라" 김철관 2017/11/15/
[방송개혁] 13차 돌마고 집회 "김장겸-고대영, 물러나라" 김철관 2017/10/21/
[방송개혁] 문성근 "국정원문건 전모 밝히려면 이명박 소환해야" 김철관 2017/09/29/
[방송개혁] "MBC 파업 노사분규, 특별감독의 사례" 김철관 2017/09/23/
[방송개혁] "KBS-MBC를 국민의 품으로" 이유현 2017/09/10/
[방송개혁] “방통위는 지금 당장 공영방송 정상화하라” 김철관 2017/09/09/
[방송개혁] 시민사회단체 "김장겸-고대영 즉각 퇴진하라" 김철관 2017/09/06/
[방송개혁] 참여연대-민변 "KBS-MBC 파업 지지" 김철관 2017/09/01/
[방송개혁] "고대영 사장 퇴진, 이사회 해체" 김철관 2017/08/28/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