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7.11.24 [14:08]
사회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사회 >
문무일 총장에게 "너희들이 죽였다"라고 외친 검사는?
당시 현장 검찰간부들 "검사들 중 누구도 그런말 한 사실없어"
 
권영철
국가정보원의 '댓글 수사' 은폐 혐의를 받는 변창훈 서울고검 검사가 투신 자살한 6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성모병원 장례식장 알림판에 변 검사의 빈소를 표시하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자료사진)

 

검찰의 수사를 받던 도중 사망한 변창훈 서울고검 검사의 빈소에서 문무일 검찰총장을 향해 현직 지청장이 "너희들이 죽였다"고 소리 질렀다는 중앙일보의 7일자 '현직 지청장, 빈소 찾은 문무일 향해 "너희들이 죽였다"'는 보도와 관련해 당시 현장에 있었던 대검 간부들은 "그런 일이 없었다"고 말한다.

그 말을 한 것으로 지목된 검사는 박기동 안동지청장으로 변 검사가 서울북부지검 차장으로 재직할 때 형사6부장으로 함께 근무했다. 특수와 공안 담당이어서 변 검사와는 각별한 사이다.

당시 박 지청장은 술에 취해 있었고, 문무일 검찰총장을 비롯한 대검간부들이 앉아 있는 뒷자리에 북부지검 출신검사들과 앉아 있었다고 한다.

현장에 있었던 대검의 한 간부는 "박 지청장은 '우리 차장님은 억울하다'는 말을 했지만 '너희들이 죽였다'는 말은 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그리고 "대검 대변인과 옆자리의 검사들이 밖으로 데려고 나가서 다독였다"고 덧붙였다.

대검의 다른 관계자는 "유족들이 격앙된 건 맞지만 검사들 중에서 그런 말을 한 사람이 없다"면서 "'너희들이 죽였다'는 발언은 박 지청장이 아니라 유족측에서 그런 취지의 발언을 취재진들을 향해 했다"고 말했다.

현장에 있었던 문무일 총장도 "박 지청장이 술에 취한건 맞지만 그런 말을 하지 않았다"고 대검 간부들에게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문 총장은 다음날 박 지청장과 전화통화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 지청장은 억울하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렇지만 페이스북과 트위터 등 SNS에서는 박기동 지청장이 '우병우 사단'이라며 비난하는 글들이 이어지고 있다.



대자보 제휴사 = 뉴스부문 최고히트싸이트 CBS노컷뉴스

 
기사입력: 2017/11/10 [00:01]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사법개혁] 문무일 총장에게 "너희들이 죽였다"라고 외친 검사는? 권영철 2017/11/10/
[사법개혁] '벤츠 여검사' 로 폭발된 '김영란법', 이것만 알자! 김철관 2017/08/17/
[사법개혁] 시민사회단체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도입 촉구 김철관 2016/07/27/
[사법개혁] "임기 중 '김영란법' 제정, 가장 큰 보람느낀다" 김철관 2016/07/25/
[사법개혁] '대장균 떡' 송학식품 영장기각…'법피아' 의혹 라영철 2015/07/08/
[사법개혁] '막말 댓글'에 동료 판사들도 경악, 중징계 불가피 조은정, 이지혜 2015/02/12/
[사법개혁] 국민이 넘어지면 국가가 밟는다? 변상욱 2014/11/17/
[사법개혁] 교도소만 반대, 거창 사과가 싫어지네 정문순 2014/11/02/
[사법개혁] 우리는 교도소에 가지 않았다 오창익 2014/04/02/
[사법개혁] 일당 5억 '황금 노역' 허재호 일가, 알고보니… 배덕훈 2014/03/27/
[사법개혁] "트위터 표현 자유 억압, 사법부 즉시 중단하라" 김철관 2014/03/22/
[사법개혁] 희대의 '서울시 간첩조작 사건' 폭탄 돌리기 정영철 2014/02/16/
[사법개혁] 김진태 아들, 軍지원 네 번하고 결국 '면제' 정영철 / 박형주 2013/10/29/
[사법개혁] 안도현 시인 "배심원은 만장일치 무죄, 재판부는 선고 연기“ 임상훈 2013/10/29/
[사법개혁] 정연주·PD수첩·한명숙…' 검찰의 제머리 깎기 가능할까? 김중호 2013/07/04/
[사법개혁] '대검중수부' 역사 속으로 사라질 듯 이재웅 2012/12/02/
[사법개혁] 김신 대법관 후보자는 개신교 목회자로 돌아가라 김소봉 2012/07/10/
[사법개혁] 로스쿨은 실패했다 김영호 2012/04/20/
[사법개혁] 무죄女 한명숙, 무죄男 정연주에게 "축하합니다" 변이철 2012/01/12/
[사법개혁] 국회가 동물청문회까지 열 필요가 있나? 김소봉 2010/08/17/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