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7.10.20 [01:01]
국제·과학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국제·과학 >
송영길 의원, 사할린 한인 망향의 탑 참배
31일 죽산 조봉암 선생에 대한 단상 글 올려
 
김철관

 

▲ 송영길 의원과 일행들이 사할린 한인 망향의 탐을 참배했다.     ©


한-러시아의 경제협력을 통한 한반도 북방경제 통합의 길을 모색하기 위해 지난 27일 러시아 캄챠키츠, 사할린 등으로 떠난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일제에 의해 강제 징용됐다가 고향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사할린에서 영면한 ‘한인 망향의 탑’ 앞에서 31일(현지시각) 추모의 예를 갖췄다.
 
참배를 마친 송영길 의원은 “사할린은 일제시대 강제 징용으로 끌려간 수많은 한인들의 한이 맺힌 땅”이라 며 “고향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사망한 한인들의 망향의 탑에 서니 서글픔이 앞섰다”고 말했다.
 
그는 유즈노 사할린 액화천연가스 공장시찰을 하려 가는 버스 안에서 ‘죽산 조봉암 선생 58주기를 맞이한 단상’을 적어 카톡을 통해 지인들에게 전했다.
 
송 의원은 “오늘(31일)은 이승만 정권에 의해 죽산 조봉암 선생이 사법살해를 당한 지 58주기가 되는 날”이라며 “학생운동시절부터 죽산 조봉암에 대해 관심을 가져왔다”고 말했다. 
 
그는 “죽산이 인천 강화도 출신이기에 인천시장이 되고 나서 더욱더 관심을 가지고 죽산의 누명을 벗기고 독립유공자 인정을 받기 위해 노력해왔다”며 “지난 장인어른 조의금 중 일부를 평안도 영변 약산 출신으로 평화통일을 바라는 장인의 뜻을 받들어 죽산 조봉암 동상건립기금으로 보태기도 했다”고 강조했다.
 
송 의원은 죽산 조봉암 선생의 다섯 가지 선택과 결단으로 ▲독립운동의 길 ▲해방 후 공산당과 결별, 제헌 국회의원선거 참여 ▲이승만 정권 초대 농림부장관 제안을 수용해 농지개혁 완수 ▲진보당 결성, 두 번에 걸친 대통령 선거 도전 ▲공산당을 탈당해 비판하고 시장경제체제지지 및 진보적 사회복지정책 선구적 제시 등을 꼽았다.
 
마지막으로 그는 정치를 하면서 ▲이승만 정권의 거창양민학살사건과 국민방위군 사건 등의 부정을 철저히 파헤치다가 이승만 정권에 암살 위험 및 투옥을 겪었던 월파 서민호 선생 ▲인천 출신 지역구 선배 국회의원 죽산 조봉암 선생 ▲1994년 북핵 위기 때 카터 특사론과 북핵 해결방안을 보고 감동했던 후광 김대중 선생 ▲인천택시노동조합연맹 사무국장으로 조합장 수련회 때 강사로 온 초선 의원 노무현 전 대통령 ▲남북화해 6.15 10.4 계승, 한반도 경제통합 북방경제 비전에 격하게 공감한 문재인 대통령 등 다섯 분의 정치인과 인연을 소중히 해 왔다고 전했다.

 

▲ 사할린 한인 망향의 탑 참배     ©

기사입력: 2017/08/01 [12:54]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재외동포] 송영길 의원, 사할린 한인 망향의 탑 참배 김철관 2017/08/01/
[재외동포] 2014년 세계한인회장대회 폐막 김철관 2014/10/10/
[재외동포] 이연상 몽골한인회장, 한가위큰잔치 열어 김철관 2014/09/10/
[재외동포] 파독간호사 대표 "순천 독일 마을에 정착하고 싶다" 이창은 2014/04/13/
[재외동포] 파독 간호사, 박대통령에게 '순천 독일마을 지원' 요청 김철관 2014/03/29/
[재외동포] 순천 독일마을, 파독 광부 간호사 한 풀어야 김철관 2014/03/27/
[재외동포] "순천에 파독 간호사 광부 보금자리 만든다" 취재부 2014/03/21/
[재외동포] "다목적 재독 한인회관 건립, 정부 지원 필요하다" 김철관 2014/03/16/
[재외동포] 서울시, 브라질 이민 50주년 기념전시‘브라질의 우리들’개최 임성조 2013/11/18/
[재외동포] 사할린 아들은 없지만 고향마을에 위문잔치 열려 김영조 2009/05/09/
[재외동포] 재외동포 240만명 투표권 행사..대통령 당락 바꾼다 홍제표 2009/01/30/
[재외동포] 무연고 동포방문취업시험제 왜 자꾸 말썽인가? 이대로 2008/04/08/
[재외동포] "3백만 재외국민은 투표하고 싶다" 황정은 2007/11/21/
[재외동포] 여야의 엇갈린 이해속에 굶어죽는 사할린 동포 위드뉴스 2007/06/12/
[재외동포] "헌재는 재외국민 참정권을 조속히 선고하라" 임동현 2007/06/01/
[재외동포] 대한민국은 재일동포의 ‘진정한 조국’인가? 정근 2007/04/28/
[재외동포] 재외동포 대선 투표권 행사, 논쟁 '후끈' 이석주 2007/03/24/
[재외동포] "중국·구소련 동포, 정식 동포자격 부여받아야" 취재부 2007/03/05/
[재외동포] 슈퍼맨 '제임스 김'의 죽음, 언론의 호들갑 유감 박희섭 2006/12/09/
[재외동포] 병역기피 국적이탈자, 재외동포 자격 불허 취재부 2005/07/02/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