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7.09.25 [02:00]
경제·IT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경제·IT >
치악산 국립공원에서 열린 힐링콘서트 눈길
26일 저녁 강원 원주 행구 수변공원에서 열려
 
김철관
▲ 콰르텟 노정윤과 친구들     ©

국립공원관리공단이 강원도 원주시 신청사 이전 기념 힐링콘서트를 열었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이사장 박보환)은 26일 오후 7시 강원도 원주시 행구 수변공원에서 ‘원주 신청사 이전 기념 힐링콘서트’를 진행했다.

 

 원주시민들과 함께 하는 국립공원 힐링콘서트에서 인사말을 한 박보환 국립공원관리공단 이사장은 “아름다운 명산 치악산을 앞두고 이곳 수변공원에서 원주 신청사 이전 기념 콘서트를 열게 됐다”며 “올해로 국립공원관리공단 창립 30주년이고, 국립공원 제도가 도입 된지는 50주년을 맞는 의미 있는 해”라고 말했다.

▲ 가수 구창모 공연     ©
▲ 가수 한혜진 공연     ©

한중국제영화제 음악감독인 김숙진 ㈜킴스에이스 대표의 진행으로 열린 이날 콘서트는 보컬 송골매의 가수 구창모, 가수 한혜진, 팝페라가수 한아름, 색소포리스트 루카스, 걸그룹 투엔티즈, 발레리나 김정민, 댄스 신기루, 콰르텟 노정윤과 친구들 등이 출연에 멋진 공연을 펼쳤다.

 

진행을 한 김숙진 ㈜킴스에이스 대표는 “무대  뒤로는 그림 같은 호수가 있었고, 앞은 치악산이 병풍처럼 펼쳐져 있는 아름다운 곳에서 원주시민들을 뵙게 돼 정말 좋았다”고 소감을 피력했다.

 

이번 국립공원 힐링콘서트는 동부화재가 주최했고, 국립공원관리공단이 주관했다. 

 

지난달 서울에서 원주로 이전한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전국 22개의 국립공원을 보호하고 유지·관리하는데 힘을 쏟고 있다.

▲ 박보환 국립공원관리공단 이사장과 출연진들     ©

기사입력: 2017/05/27 [19:26]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환경] 치악산 국립공원에서 열린 힐링콘서트 눈길 김철관 2017/05/27/
[환경] "사다나 프로젝트, 13억 지구살리는 사업" 김철관 2017/02/25/
[환경] "헐벗은 지구 살리는 풀뿌리운동이 사다나 포레스트" 김철관 2017/02/19/
[환경] 우체국의 변신, 폐현수막이 에코백으로 환생 김철관 2016/12/12/
[환경] 후쿠시마 원전은 강건너 불? 한국 더 위험 이병환 2016/09/11/
[환경] 핵발전소가 만든 폭염, 재앙은 계속된다 이병환 2016/08/17/
[환경] 왜 이들은 감사원 앞에서 1인시위했나? 김철관 2016/08/03/
[환경] 도심 초등학교, 생태계 눈길 끄네 김철관 2016/05/31/
[환경] 지구 온난화 가속, 폼페이 최후의 날 류상태 2016/01/26/
[환경] 미래 신재생에너지로 가는 길 김철관 2015/12/14/
[환경] “추운겨울, 실버봉사단이 깨끗한 마을 만들기에 나섰다” 임성조 2015/02/24/
[환경] 서울시, 한강 전문 자원봉사자 '한강도담이' 100인 모집 임성조 2015/01/27/
[환경] 파나마운하, 중남미 3국의 운하삼국지 정길화 2014/02/10/
[환경] ‘아라’가 ‘바다’라고? 바다였던 적도 없다 강상헌 2014/02/08/
[환경] 서울시, 마곡지구에 '오수-빗물 완전분류 하수관' 최초 도입 임성조 2013/11/11/
[환경] 서울시, 제3호 '고도정수처리 실증단지' 광암아리수정수센터에 준공 임성조 2013/11/05/
[환경] 해병대 전우 다이버, 한강 정화 500kg 오물제거 김철관 2013/10/28/
[환경] 서울시, 한강수계 수질오염총량제 본격 돌입 임금석 2013/09/30/
[환경] 해병대 전우 환경봉사단 다이버, 한강 정화 작업 김철관 2013/09/29/
[환경] 서울 아파트 에너지 컨설팅받고 공용에너지 10%절감 임금석 2013/09/24/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