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8.11.18 [23:02]
사회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사회 >
세월호 본인양 결정…23일 오전 9시쯤 선체 물 위로
 
박상용

 

22일 오후 세월호 침몰 해역인 전남 진도군 동거차도 앞바다에서 중국 인양업체인 상하이셀비지의 잭킹바지선 두척이 세월호 시험인양 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박종민 기자)
 

정부가 22일 세월호 선체 시험인양에 성공한 데 이어 본인양을 시도하기로 결정했다. 23일 오전 9시쯤에는 선체가 물 위로 모습을 드러낼 것으로 보인다.

해양수산부는 22일 오후 8시50분 발표를 통해 세월호 선체를 본인양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또, 본인양 작업이 정상적으로 진행될 경우 23일 오전 11시쯤 선체가 수면 위 13m까지 부상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다만, 현장 여건에 따라 인양 시기는 달라질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처럼 해수부 예정대로 인양이 이뤄질 경우 선체 맨 윗부분이 처음 수면 위로 모습을 드러내는 시각은 오전 9시 전후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해수부는 해저 깊이가 44m, 옆으로 누워있는 세월호 선체 높이는 22m로, 최종적으로 35m를 끌어 올려 바다 속에 선체 9m를 남겨두고 나머지 13m는 물위로 올리겠다는 계획이다.


따라서, 선체를 22m 들어 올리면 선체 맨 윗부분이 수면 위로 올라오기 시작해 13m를 추가로 올리는 데 2시간 정도가 소요될 것으로 추정된다.

이와 관련해 해수부는 23일 오전 10시 진도군청 상황실에서 선체 인양 상황을 브리핑할 예정이다.

한편, 김영석 해양수산부 장관은 22일 진도군청을 방문한 자리에서 기자들과 만나 "세월호 본인양을 소조기에 마치려면 늦어도 23일 오전까지는 인양 여부를 결정해야 한다고 본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또, "본인양이 시작된다면 24일까지 마무리하는 것이 목표"라고 덧붙였다.

김영석 장관은 그러면서 "이번에 (시험인양을 통해) 1m를 들어 올렸기 때문에 이번 기간 내에 인양하도록 최선을 다하려 한다"며 "다만 절대 성급하게 진행하지 않고 신중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자보 제휴사 = 뉴스부문 최고히트싸이트 CBS노컷뉴스

 
기사입력: 2017/03/23 [01:10]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사건사고] 학교 운동장에서 교통사고 나면 죄가없다? 박상준 2018/09/16/
[사건사고] 과학은 세월호가 잠수함에 의해 침몰되고 수장되었다고 말한다 박상준 2018/07/16/
[사건사고] 세월호 '왜 구조하지 않았을까' <다이빙 벨 그후> 김철관 2018/05/19/
[사건사고] 아이들의 안전한 미래 안겨줄 '4.16재단' 창립 김철관 2018/05/13/
[사건사고] "조양호 일가족 욕설 갑질 못참겠다" 김철관 2018/05/05/
[사건사고] '세월호 폭식 투쟁' 지원한 사장님, 불매운동 직격탄 정재림 2018/04/25/
[사건사고] 박원순 "세월호 진실 온전히 밝혀야" 김철관 2018/04/20/
[사건사고] "세월호 충돌설, 좌초설…'설' 끊이지 않는 이유는?" 김정훈 2018/04/13/
[사건사고] 환갑도 못 채우고 고인이 된 형에 대한 애환 김철관 2018/04/05/
[사건사고] "8년 전 민군합동조사단, 천안함 좌초 증거 무시했다" 시사자키 2018/03/30/
[사건사고] 세월호 7시간 조작, 박근혜는 뭘 숨기고 싶었을까? 권영철 2018/03/30/
[사건사고] "천안함 침몰사건, 재조사하라" 김철관 2018/03/24/
[사건사고] 세월호 교훈, 해양 공교육 실시해야 김철관 2017/10/15/
[사건사고] 세월호는 잠수함과 충돌했음이 명백하다 말한다 박상준 2017/09/28/
[사건사고] 세월호 3주기 22차 촛불 "미수습자 온전한 수습" 외쳐 김철관 2017/04/16/
[사건사고] 세월호는 잠수함으로 침몰했다고 과학은 말한다 박상준 2017/04/06/
[사건사고] 3년 가라앉은 세월호, 박근혜와 언론은 공범 김철관 2017/04/05/
[사건사고] 광화문 촛불 "박근혜구속과 세월호 진상규명" 외쳐 김철관 2017/03/26/
[사건사고] 세월호 본인양 결정…23일 오전 9시쯤 선체 물 위로 박상용 2017/03/23/
[사건사고] 세월호 특조위 활동 이어가야 한다 김철관 2016/08/03/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