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7.12.15 [18:13]
정치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정치 >
차기 대권주자 지지도 '요동'… 문재인 2위 재등장
홍준표는 5위로, 안희정 5% 돌파… 박 대통령 지지율 상승 저조
 
홍성일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의원이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를 밀어내고 차기 대권후보 지지도 조사에서 112일 만에 2위로 복귀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의 2014년 11월 2주차 주간집계 결과, 여야 차기 대선주자 지지도에서는 박원순 시장이 0.8%p 오른 18.3%로 1위를 지켰고, 문재인 의원은 1.8%p 상승하며 13.9%를 기록, 7·30재보선 직후 3위로 떨어진 이래, 112일 만에 김무성 대표를 밀어내고 2위 자리에 올라섰다.
 
리얼미터는 "문재인 의원의 지지율은 주로 부산·경남·울산, 30·40대, 자영업과 사무직, 중도 성향의 새정치연합 지지층에서 올랐는데, 내년 2월 전당대회 당 대표 출마 가능성을 두고 이슈의 중심에 서면서 지지율이 상승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반면, 7·14전당대회에서 당 대표로 선출된 이후 줄곧 박원순 시장과 1, 2위 선두 경쟁을 벌여왔던 김무성 대표는 13.5%를 기록, 3위로 순위가 떨어졌다.
 
허나 리얼미터는 "지지율은 0.8%p 올랐다"며 "개헌 논란 후폭풍에서 벗어나면서 소폭 반등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4위는 김문수 위원장으로 0.5%p 반등한 7.9%로 기록했으며, 홍준표 지사가 1.0%p 오른 7.4%를 기록해 안철수 전 대표와 정몽준 전 대표를 밀어내고 두 계단 뛰어올라 처음으로 5위에 올라섰다.
 
리얼미터는 "최근 홍 지사가 무상급식 지원 중단을 선언하며 복지 논쟁의 중심에 서게 된 것이 주요한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안철수 전 대표는 1.5%p 하락한 6.3%로 6위에, 정몽준 전 대표 역시 0.6%p 내려간 6.1%를 기록, 한 계단 떨어진 7위를 기록했다.
 
안희정 지사는 약진하며 1.1%p 상승한 5.1%를 기록, 조사 이래 처음으로 5%대를 넘어섰고, 남경필 지사는 0.6%p 하락한 3.0%를 기록했다. '모름/무응답'은 18.4%였다.
 
◈ 대통령 지지율… 외교행보에도 상승폭 미미


박근혜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도는 전 주 대비 0.4%p 상승한 49.1%('매우 잘함' 15.4% + '잘하는 편' 33.7%)를 기록하며, 2주 연속 상승했으나 그 폭은 매우 작았다.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1.3%p 하락한 43.8%('매우 잘못함' 26.6% + '잘못하는 편' 17.2%)로 조사됐으며, 긍정평가와 부정평가의 격차는 전주 대비 1.7%p 벌어진 5.3%p, '모름/무응답'은 7.1%p를 기록했다.
 
리얼미터는 박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도 변화에 대해 "APEC, ASEAN 등 다자 정상회담과 한·중·일 3국 정상회담 제의 등 한주 간 지속된 외교행보가 상승요인으로 작용한 반면, 지난주에 이어 계속된 무상보육, 무상급식 등 복지 및 증세 논란, 주요 국가들과의 FTA 체결 소식에 따른 농가피해 우려로 인한 농림어업 계층에서의 일부 지지층 이탈 등이 부정적 요인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정당지지도에서는 새누리당이 43.5%, 새정치민주연합은 23.2%, 정의당은 0.6%p 하락한 3.3%, 통합진보당은 0.4%p 상승한 2.3%로 조사됐다. 무당층은 25.5%이다.
 
이번 주간집계는 2014년 11월 10일부터 11월 14일까지 5일간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500명을 대상으로 전화면접(CATI) 및 자동응답전화(ARS) 방식으로 무선전화와 유선전화 병행 RDD 방법으로 조사했고, 통계보정은 국가 인구통계에 따른 성, 연령, 지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다.
 
통계보정 이후 인구 구성비는 남성 49.6% 여성 50.4%, 20대 17.8% 30대 19.5% 40대 21.7% 50대 19.6% 60대 이상 21.4%,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0%p이다.



대자보 제휴사 = 뉴스부문 최고히트싸이트 CBS노컷뉴스

 
기사입력: 2014/11/17 [23:09]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대선] 문재인 "일자리 대통령, 경제 대통령 되겠다" 김철관 2017/05/08/
[대선] 문재인 딸, 영상 메시지 '찡'해 김철관 2017/05/09/
[대선] 문재인 "국민 통합 대통령 될 것" 김철관 2017/05/08/
[대선] 대선 후보들의 먹거리 공약 살펴보니 정문순 2017/05/07/
[대선] 문재인 "투표참여해야 정권교체" 김철관 2017/05/06/
[대선] 문재인, 약속지켜 홍대에서 '프리허그' 김철관 2017/05/07/
[대선] 문재인 후보-한국노총, 정책협약 김철관 2017/05/03/
[대선] 문재인 후보 "일자리 창출 대통령 강조" 김철관 2017/05/01/
[대선] 당당과 존중 사이, 가사노동은 당당한가? 정문순 2017/05/04/
[대선] 박남춘 "국정경험 있는 문재인 지지" 호소 김철관 2017/05/05/
[대선] 김주영 노총위원장 "조합원들이 문재인 지지, 9일 투표 참여해야" 김철관 2017/04/30/
[대선] 공공부문 노동자 문재인 지지 이어져 김철관 2017/04/28/
[대선] 대선 후보, 검찰개혁 입장은? 김철관 2017/04/25/
[대선] 우원식, "박지원 대표가 주적 비판할 자격있나?" 김철관 2017/04/22/
[대선] 한심한 영국의 복지, 그래도 우리보다 낫다 정문순 2017/04/16/
[대선] 퇴진행동 "남북대결아니라 평화화해 대선돼야" 김철관 2017/04/17/
[대선] 공공연맹, 양대노총 산별 최초 문재인 후보 지지 김철관 2017/04/15/
[대선] 문재인-박원순, 경선 후 첫 만남..광화문 연가 김철관 2017/04/11/
[대선] 문재인, 당내 결속위해 경선후보들과 맥주 나눠 김철관 2017/04/09/
[대선] 안철수 "계파주의 패권주의 극복 할 것" 김철관 2017/04/08/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