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8.07.16 [09:03]
여성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HOME > 여성 >
부부행복, 남녀 인정 소통에서 부터 비롯
최강현 부부행복연구원장, 미콩코디아국제대 CEO과정 특강
 
김철관
▲ 최강헌 부부행복연구원장     © 김철관
“남녀 소통은 별 다른 것이 아니다. 남녀 언어적인 능력의 차이를 인정해야 한다. 특히 남자 쪽에서 아내의 말을 공감하면서 맞장구를 쳐주는 것이 소통의 시작이고, 부부행복의 시작이다.”

지난 16일 저녁 서울 종로구 평창동 미국콩코디아국제대 서울분교 캠퍼스 강의실에서 최고경영자과정(CEO과정)을 대상으로 ‘부부행복과 대화기술’을 강의한 최강현 부부행복연구원장이 강조한 말이다.
▲ 최강헌 부부행복연구원장     © 김철관

최 원장은 “행복한 가정을 꾸리려면 남녀의 차이를 인정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소통을 잘하는 비결은 여자(아내)의 말을 잘 들어 주는 것이 필수”라고 말했다.

그는 “우리나라 2013년 통계로 33만 커플이 결혼했고, 11만5000 커플이 이혼해 세계 이혼율 1위를 기록하고 있다”며 “최근 결혼 20년차 이상의 황혼 이혼(26.5%)이 신혼 이혼(25%) 보다 앞서고 있다”고 꼬집었다.

최 원장은 “남녀의 욕구차이도 다르다"며 "남성에게는 ‘칭찬’을 하는 것이 사랑이고, 여성에게는 ‘관심’을 보이는 것이 사랑"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남자(남편)의 자존심을 건들지 말고 칭찬을 자주 해주고, 여자(아내)에게는 지속적인 관심을 표현해 주는 것이 부부의 행복이고, 행복한 가정을 만드는 비결”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부부가 행복하려면 ▲배우자의 단점 인정 ▲아내에게 애정표현을 자주하고, 남편의 자존심 세울 것 ▲ 부부는 한 팀이라는 것 명심 ▲부부싸움을 하기 전에 타임아웃 시간을 가질 것 ▲ 대화의 기술을 배울 것 ▲부부 공동의 꿈 실현 ▲배우자와 가장 친한 친구 되기 ▲본인부터 모범을 보이기 ▲현명한 아내가 되야함 ▲가정에서 가사분담 실천 등 10가지를 제시했다.

최강현 원장은 현재 부부행복연구원 원장, 제주 건강과 성박물관 관장, 경찰청 정책자문위원, 의정부지법 가사조정위원이다. 경찰대, 한양대 등에 출강하고 있고, 부부행복전도사, 부부행복(소통) & 성교육 전문가, 경상북도 상주시 홍보대사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4/04/17 [16:45]  최종편집: ⓒ 대자보
 
관련기사목록
[여성] 늙은 양은솥의 경제학 최수진 2018/06/22/
[여성] "장자연 리스트, 철저수사, 성역없이 수사하라" 김철관 2018/05/31/
[여성] 검찰은 왜 안희정을 불구속 기소 했을까? 권영철 2018/04/13/
[여성] 장자연 사건과 '미투', '한남'이 정의한다면 정문순 2018/04/13/
[여성] "故 장자연 리스트, 성역없이 수사하라" 김철관 2018/04/05/
[여성] 민병두 성추행 의혹에 "의원직 사퇴" 이준규 2018/03/11/
[여성] '미투' 운동에 대처하는 남자들에게 고함 류상태 2018/03/08/
[여성] 기자회견 열겠다던 안희정 지사 '잠적' 정세영 2018/03/06/
[여성] 성폭력 가해자의 언어 정문순 2018/03/01/
[여성] "낙태까지 했지만 성폭행 계속돼" 이윤택 피해자 실명 폭로 조은정 2018/02/20/
[여성] 서지현 검사가 말한 '검찰 내 성폭행' 사실로 확인 권영철 2018/02/05/
[여성] '낙태'가 아니고 '임신 중단'입니다 정문순 2017/12/20/
[여성] 친구가 갑자기 교회 나가는 이유 최수진 2017/11/23/
[여성] 여성이 집에 있어야 돈을 더 많이 벌 수 있다? 박해민 2017/09/19/
[여성] 요리하지 않는 자여,음식노동의 가치 아는가? 정문순 2017/07/30/
[여성] 홍준표보다 더한 탁현민, 탁현민 위에 이언주 정문순 2017/07/22/
[여성] 페미니즘 열풍, 허상을 점검한다 정문순 2017/07/09/
[여성] 신사임당, 자신의 이름을 직접지은 조선의 여자 김철관 2017/02/13/
[여성] 가해자가 피해자와'친하면' 죄가 없어지나 정문순 2017/01/15/
[여성] 여성의 희생에 빚진 민족의 명절 정문순 2016/09/20/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