젙移寃쎌젣쨌IT궗쉶臾명솕誘몃뵒뼱援젣쨌怨쇳븰뿬꽦솚寃승룰탳쑁
전체기사 怨듭궗빆 궗쉶떒泥댁븣由쇰쭏떦 湲곌퀬諛륂넗濡좊갑 렪吏묓쉶쓽떎
편집  2020.01.25 [18:01]
怨듭궗빆
궗쉶떒泥댁븣由쇰쭏떦
湲곌퀬諛륂넗濡좊갑
렪吏묓쉶쓽떎
媛쒖씤젙蹂댁랬湲됰갑移
옄蹂댁냼媛
愿묎퀬/젣쑕 븞궡
기사제보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나의 나라' 종영까지 단 2회, 양세종X우도환X김설현X장혁 직접 밝힌 소감&최종회 관전 포인트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11.21 10:33

‘나의 나라’가 마지막까지 감동과 반전, 역동의 서사로 휘몰아친다.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연출 김진원, 극본 채승대·윤희정,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나의나라문화산업전문회사)가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둔 가운데 양세종, 우도환, 김설현 그리고 장혁이 직접 밝힌 종영 소감과 최종회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양세종은 시대의 격동 속에서도 소중한 이들을 지키기 위해 길을 내는 서휘를 연기하며 애절한 감정선부터 온몸 사리지 않는 액션까지 완벽하게 소화했다. “좋은 제작진, 배우들과 좋은 작품을 할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다. ‘나의 나라’는 고맙고 또 고마운 작품”이라고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 양세종은 “그동안 서휘로 살며 행복했다. 모두에게 좋은 작품으로 기억되길 소망한다. ‘나의 나라’와 서휘를 사랑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연기하는 배우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람’을 지키기 위해 이방원(장혁 분)의 ‘나라’에 힘을 보태기로 결심한 서휘의 행보는 최종회에서도 궁금증을 자극한다. 양세종은 “자신의 사람을 지키기 위해 목숨을 내던지는 무사 서휘가 안타까운 운명을 맞아 어떤 선택을 할지, 사랑하는 사람들을 지킬 수 있을지 지켜봐 달라”고 관전 포인트를 짚으며 “마지막까지 큰 감동을 선사할 이야기가 가득하다. 기대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남선호를 연기한 우도환은 첫 사극 도전임에도 탁월한 연기 변신으로 갈등과 반전, 감정선까지 책임졌다. 날카로운 카리스마로 극을 장악하면서도 소중한 이들을 잃어야했던 남선호의 외로움과 상처를 섬세하게 표현해 시청자들의 아픈 손가락이 됐다. 우도환은 “뜨겁게 시작했던 ‘나의 나라’가 어느덧 마지막을 앞두고 있다. 치열했던 시간이었고, 첫 사극이기도 해 배운 게 많은 현장이었다. 감독님, 작가님, 스태프와 배우들께 감사드린다. 외롭고 상처투성이인 선호와 함께해주신 분들께도 감사드린다”고 마음을 담아 인사했다. 이방원의 세상을 부수기 위해 서휘를 찌른 남선호는 최후의 목적을 이룰 수 있을까. 마지막까지 남선호의 선택은 극을 흔들 변수로 작용한다. 우도환은 “최후의 목표가 생긴 남선호가 서휘와 다시 적으로 재회했다. 이들이 사활을 걸고 싸우는 2차 왕자의 난을 기대해 달라. 1차 왕자의 난보다 더 팽팽해졌다”고 설명하며 “놀랄만한 반전도 기다리고 있으니 마지막까지 본방사수 부탁드린다”고 귀띔했다.

강단과 기개, 총명함으로 판을 읽고 결행하는 한희재로 분한 김설현은 차근히 쌓아온 안정적인 연기력을 입증했다. 김설현의 재발견이자 성장이었던 ‘나의 나라’를 마치며 소감도 남다를 터. 김설현은 “한희재를 연기하며 많이 배우고 성장하는 계기가 됐다. 좋은 작품과 캐릭터를 만들어주신 감독님, 작가님, 여러 스태프들께도 감사드린다. 긴 시간 희재의 세상에 있었는데 헤어진다고 생각하니 아쉬운 마음이 앞선다. 계절이 바뀌는 동안 희재와 함께 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남은 이야기 속에서 한희재는 서휘와 이하루를 지키기 위해 더 과감하고 결단력 있는 활약을 이어갈 예정. 김설현은 “마지막까지 희재와 휘, 선호의 위기가 계속되고 있다. 희재는 끝까지 휘를 지킬 수 있을지, 2차 왕자의 난과 그 안에서 세 남녀의 운명이 어떤 끝을 맺을지 지켜봐 달라”며 “판을 뒤집을 반전도 기다리고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방원을 맡은 장혁이 보여준 존재감은 절대적이었다. 압도적인 카리스마를 발산하면서도 창의적이고 새로운 해석으로 지금까지 없었던 장혁만의 이방원을 탄생시켰다. 장혁은 “긴 여정의 작품이었다. 마지막을 향해가는 아쉬움이 크다. 이방원이라는 인물을 다른 시점에서 표현할 수 있도록 도와주신 감독님, 작가님, 스태프, 동료 선후배들께 감사드린다. 함께 좋은 경험을 한 것 같다”고 운을 띄웠다. 이어 “이방원을 감성적으로 표현하고 싶었는데 조금은 설득력을 얻은 것 같아 감사하게 생각한다. 이 작품을 필두로 왕 역할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도 했다. 사극의 주는 매력과 극 안에서의 다양한 해석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었던 작품”이라며 “재미있게 시청해주신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짚었다. 왕이 되기 위한 최후의 걸음으로 2차 왕자의 난을 열 이방원은 마지막까지 판을 쥐고 흔들 예정. 장혁은 “남은 이야기에서는 욕망과 피의 군주로 인식되는 이방원이 그 길을 걸을 수밖에 없는 과정이 그려진다. 휘와 선호, 희재와 동료들은 다시 한번 참담한 아픔을 겪게 된다”고 전하며 “마지막 2차 왕자의 난에서 벌어지는 상황들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끝까지 재미있게 시청해주셨으면 좋겠다. 저희도 잘 마무리하겠다”고 진심을 전했다.

22일, 23일 방송되는 ‘나의 나라’ 최종회에서는 2차 왕자의 난을 본격적으로 그린다. 이방원과 이성계(김영철 분), 이방간(이현균 분)의 갈등이 폭발함과 동시에 서휘, 남선호, 한희재도 자신만의 신념으로 치열하게 부딪친다. 소중한 이들을 지키기 위해 이방원을 왕위에 올리기로 결심한 서휘와 서얼을 차별하는 이방원의 세상을 용납할 수 없는 남선호가 다시 적으로 마주했다. 서휘와 이화루를 지키려는 한희재도 최후의 선택을 한다. 위화도 회군, 새 나라 조선의 건국, 1차 왕자의 난까지 격변하는 시대를 살아간 이들의 삶을 강렬하고 또 섬세하게 그려낸 ‘나의 나라’는 마지막까지 예측 불가한 전개와 반전으로 역동한다.

한편, ‘나의 나라’ 15회는 내일(22일) 밤 10시 5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나의나라문화산업전문회사>


전체 152414 현재페이지 2 / 508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52384 '루갈' 최진혁 VS 박성웅 강렬한 첫 티저 공개 김정화 2020.01.23
152383 ‘해투4’ 정준하 "유재석 때문에 감나무에서 떨어졌냐는 오해 많이 받아" 억울 김정화 2020.01.23
152382 고양시, 설 연휴 기간 시민행복 위한 하수도 긴급출동 24시 운영 김정화 2020.01.23
152381 고양시-KB국민은행 배움누리, 요양원서 설맞이 사랑 나눔 봉사활동 진행 김정화 2020.01.23
152380 안산 상록구, 친환경농업 지원 사업 추진 조민아 2020.01.23
152379 안산 상록구, 농기계·관정 지원 사업 신청자 모집 조민아 2020.01.23
152378 안산시, 주택밀집지역 주거환경 개선 적극 나선다 조민아 2020.01.23
152377 건강한 명절나기’…안산시, 식품안전사고 예방 캠페인 실시 조민아 2020.01.23
152376 ‘머니게임’ 고수-심은경, ‘금융비리 폭로’ 한 배 탔다! 이성민에 비장한 반격! ‘짜릿’ 김정화 2020.01.23
152375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김경란, 천재 색소포니스트 리차드 로와 환상적인 만남! 김정화 2020.01.23
152374 ㈜에스엘라이팅, 설맞이 사랑나눔 후원품 기탁 조민아 2020.01.23
152373 예산군, 2020년 설 명절 맞아 이웃돕기 따뜻한 손길 이어져 김정화 2020.01.23
152372 경찰청주무관노동조합, 안산시에 후원금 324만원 기탁 조민아 2020.01.23
152371 안산 단원구, 하수역류방지장치 설치사업 추진 조민아 2020.01.23
152370 예산군, 2020년을 ‘명품 관광도시’ 원년의 해로 만든다 김정화 2020.01.23
152369 안산시,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 사업 추진 조민아 2020.01.23
152368 안산시, 희망일자리사업 산업안전·보건교육 실시 조민아 2020.01.23
152367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첫 회만에 엔딩 맛집 등극?! 최고 시청률 무려 6.2% 돌파! 쾌조의 출발! 김정화 2020.01.23
152366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안산…보육환경 개선 올해도 이어가 조민아 2020.01.23
152365 아산시, 1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안전교육 김정화 2020.01.23
152364 아산시, 전국최초 2020년 내 초교 전 지역 무인교통단속카메라 설치 김정화 2020.01.23
152363 성남 복정도서관 29일 개관 “주민의 새로운 문화 콘텐츠” 김정화 2020.01.23
152362 성남시, 해외 전시회 개별참가 기업 지원 ‘최대 500만원’ 김정화 2020.01.23
152361 경기도, ‘중증장애인 지역 맞춤형 취업지원 사업’ 수행기관 공개 모집 김정화 2020.01.23
152360 경기도, ‘독립유공자 묘지관리비 지원사업’ 실시 김정화 2020.01.23
152359 경기도 ‘청소년전화 1388’ 설 연휴에도 정상 운영 김정화 2020.01.23
152358 경기도, 한옥 건축시 공사비 지원 김정화 2020.01.23
152357 경기도, 어린이집 부정행위 근절 위해 공익신고 활성화 추진 김정화 2020.01.23
152356 경기도, 14개 택지지구서 입주민 불편 해결 위한 입주지원협의회 운영 김정화 2020.01.23
152355 단계동 바르게살기위원회, 설맞이 음식 나눔 강효민 2020.01.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081 
최근 인기기사
  媛쒖씤젙蹂댁랬湲됰갑移옄蹂댁냼媛愿묎퀬/젣쑕 븞궡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