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IT사회문화미디어국제·과학여성환경·교육
전체기사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편집  2019.07.16 [15:01]
공지사항
사회단체알림마당
기고및토론방
편집회의실
개인정보취급방침
대자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인순이, '베토벤바이러스' 출연‥숨은 뜻?
글쓴이 : 가수협회 날짜 : 2008.11.08 22:36

인순이, '베토벤바이러스' 출연‥숨은 뜻?

 

파워풀한 인순이



mbc tv 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에 가수 인순이(51)가 나온다. 오케스트라 연주와 함께 ‘거위의 꿈’을 열창하며 피날레를 장식할 예정이다.

예술의전당 공연 불발로 불만을 토로하고 있는 인순이의 출연은 단순한 카메오 이상의 함의를 지닌다.

‘난, 난 꿈이 있었죠. 버려지고 찢겨 남루하여도 내 가슴 깊숙히 보물과같이 간직했던 꿈. 혹 때론 누군가가 뜻 모를 비웃음 내 등뒤에 흘릴 때도 난 참아야 했죠.…그래요 난, 난 꿈이 있어요 그 꿈을 믿어요. 나를 지켜봐요. 저 차갑게 서 있는 운명이란 벽 앞에 당당히 마주칠 수 있어요. 언젠가 난, 그 벽을 넘고서 저 하늘을 높이 날을 수 있어요.’(거위의 꿈)

‘거위의 꿈’이 품은 가사는 드라마 캐릭터들의 인간 승리를 상징한다. 오합지졸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모여 감동의 무대를 선사하고, 클래식 무대의 대미를 대중가요가 장식하면서 박수갈채를 받는다는 결말이 대충 예상되는 플롯이다. ‘똥덩어리’라 여겨졌던 단원들이 편견의 벽을 넘어서 훌륭한 음악을 들려준다는 극적 감동이 클라이맥스를 이룬다.

이렇게 된 이상 인순이를 카메오로 여길 수 없게 됐다. 예술의전당 무대에 오르길 꿈꾸는 인순이의 마음과도 싱크로가 딱딱 맞는다. ‘인순이는 꿈이 있다. 때론 누군가가 뜻 모를 비웃음을 흘리기도 하지만 참아야 한다. 지켜봐라. 차갑게 서 있는 운명이란 벽 앞에 당당히 마주해 언젠가 그 벽을 넘고 저 하늘 높이 날겠다’로 해석된다. 꿈=예술의전당 무대, 벽=대중가수에 대한 시선으로 대유된다.

오케스트라 연주와 결합하면서 그 함의는 명확해진다.

하지만 인간 승리를 노래하는 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의 엔딩에서 ‘대중가요도 충분히 클래식 만큼의 감동을 줄 수 있다’고 연결짓는 것은 무의식에서 오는 최면이다. 이 현상은 드라마 내러티브에 기인한 감동을 ‘거위의 꿈’ 탓이라고 오해하는 것이다. 어떤 결론을 한 가지 원인에서 찾아버리는 뉴턴의 기계관적 세계관, ‘귀인 오류’가 우려된다.

‘누구나 클래식을 할 수 있다’는 드라마의 메시지를 인순이의 사회적 문제에서 찾는다면 곤란해진다. ‘누구나 클래식 공연장에 오를 수 있다’는 또 다른 의미로 해석해 버린다면 인순이의 ‘예술의전당 공연’ 논란이 감정적으로 변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이 문제는 반드시 이성적으로 풀어야 할 논의다.

인순이의 ‘베토벤 바이러스’ 출연은 의도했든 그렇지 않든 간에 사회적 메시지를 내포하고 있다. ‘거위의 꿈’의 노랫말, 대중가수의 오케스트라 공연, 클래식의 대중화…, 누구나 음악을 할 수 있다는 드라마의 감동 속에는 은연 중 ‘대중가수도 예술의전당 무대에 설 수 있게 하라!’는 외침이 포함될 수밖에 없다.


전체 137301 현재페이지 4513짠ion= / 4577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941 청년 행정인턴이 사회복지 현장을 달린다 보도뉴스 2009.02.11
1940 의료급여 2종 수급권자 본인부담 완화 보도뉴스 2009.02.11
1939 복지부, 신한카드와 i-사랑카드 업무제휴 협약 보도뉴스 2009.02.11
1938 2008 전남관광대상에 여수시 최우수 영예 보도뉴스 2009.02.11
1937 야생동물 밀렵·밀거래 신고자에 포상금 지급 보도뉴스 2009.02.11
1936 원격화상진료시스템 갖춘 중환자용 구급차 도입 보도뉴스 2009.02.11
1935 공무원 허리띠 졸라 매 일자리 창출예산 확보한다 보도뉴스 2009.02.11
1934 2009 독거노인 보호는 노인돌보미에게 맡겨주세요 보도뉴스 2009.02.11
1933 전남도, 시설원예 현대화 312억 확보 전국 최다 보도뉴스 2009.02.11
1932 전남도, 18일까지 접수…19명 채용해 대행기관 귀표부착 등 업무 수행 보도뉴스 2009.02.11
1931 전남도, 각종 복지사업 알기쉽게 수록한 리후렛 제작 배부 보도뉴스 2009.02.11
1930 경제위기, 여러분의 의료비 지출은? 강경림 2009.02.11
1929 취약계층 정보화수준 5년전에 비해 크게 향상 보도뉴스 2009.02.11
1928 중앙행정기관 5급이상 여성관리자, 10년전의 3.6배 보도뉴스 2009.02.11
1927 인천 경남 등 8개 지자체, 비상경제대책 우수 지자체로 선정 보도뉴스 2009.02.11
1926 과학영농실현을 위한 주요 작물재배지 토양검정사업 추진 보도뉴스 2009.02.11
1925 군산항⇔광양항 컨테이너선 신규항로 취항 보도뉴스 2009.02.11
1924 서울시, 장애인이 직접 편의시설 점검 !! 보도뉴스 2009.02.11
1923 대전시 '민+관+산 합동 Green Patrol' 환경문제 해결 보도뉴스 2009.02.11
1922 대전시 '제90회 전국체육대회' 자원봉사자 대 모집 보도뉴스 2009.02.11
1921 대전시 '도안지구 U-시티 만들기' 밑그림 나와 보도뉴스 2009.02.11
1920 대전시 세계적인 연구기관 율리히 연구소 대전유치 보도뉴스 2009.02.11
1919 전기硏, 하이젠 모터(주)에 횡자속형 회전기 기술 이전 보도뉴스 2009.02.11
1918 최남복 선생 목판본 문집과 간찰 기증돼 보도뉴스 2009.02.11
1917 시설관리공단, 용역근로자 근로조건 보장 나선다. 보도뉴스 2009.02.11
1916 “전입세대 환영인사와 생활정보 제공에 감사” 보도뉴스 2009.02.11
1915 “저탄소 녹색성장 시대 선도 친환경 에너지 도시 조성” 보도뉴스 2009.02.11
1914 호기심에 손댄 마리화나, 고환암 위험 높여 강경림 2009.02.11
1913 3월부터 민간의료기관 이용 시에도 아동 필수예방접종비 일부 지원 보도뉴스 2009.02.11
1912 국내 고령친화업체 판로개척지원 본격 추진 보도뉴스 2009.02.11
 1  이전 4513  4514  4515  4516  4517  4518  4519  4520  4521  4522  4523 다음  4577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대자보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우) 120-093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80 제일빌딩 별관 4층 TEL: 070-4411-5452ㅣFAX: 02-6280-5462 (web@jabo.co.kr / c.p: 010-2249-9446)
대자보ⓒ1998-2017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0133 2005.11.11ㅣ 발행인 겸 편집인 : 이창은,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주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대자보' 가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센스 2.0 : 영리금지 를 따릅니다.